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역 과선교 연장공사 "우회도로 이용"
내년말까지 기존 교량 중 370m 철거후 595m 증설
2013-04-10 11:15:43최종 업데이트 : 2013-04-10 11:15:43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수원역세권 개발사업에 따라 교량 주변에 롯데와 AK플라자 백화점이 대규모 점포를 신·증설하는 데 따른  수원역 인근의 교통정체에 대비, 수원시는 경부선 철도를 동서로 횡단하는 과선교를 내년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지난 2006년 완공된 수원역 과선교(길이 716m, 폭 18m)는 경부선 철도를 동서로 연결하는 핵심역할을 하는 교량이지만 수원역 민자역사인 AK플라자 백화점과 교량 접속지점인 벌터사거리에서 상습 정체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따라서 시는 AK플라자 백화점 진입로부터 호매실방면 벌터사거리까지 기존 교량 370m 구간을 철거한 뒤 벌터사거리를 횡단, '고향의 봄길'까지 연결하는 길이 595m(폭 18m)의 교량을 새로 건설하기로 했다.
시는 과선교 철거에 따른 교통혼잡을 대비하기 위해 AK플라자 백화점 진입로부터 KCC공장 부지를 거쳐 벌터사거리를 연결하는 우회교량을 새로 건설했다.

수원역 과선교 연장공사 우회도로 이용_1
수원역 과선교 연장공사 우회도로 이용_1
,
수원역 과선교 연장공사 우회도로 이용_2
조감도

시는 이달부터 벌터사거리 일대 중앙분리대 철거와 교각하부 기초공사에 착수한 뒤 9월부터 과선교 철거작업에 들어갈 예정인데 2014년 말까지 과선교의 길이를 총 941m로 연장, AK플라자 백화점과 벌터사거리 일대 교통난을 해소할 방침이다.

과선교 연장사업비 666억원은 수원역세권 개발계획에 따라 KCC 309억원, 롯데 300억원, 수원애경역사 57억원 등 3사가 각각 분담한다.

앞으로 AK플라자 백화점을 운영 중인 ㈜수원애경역사는 역사 북쪽에 지하 3층, 지상 8층, 연면적 8만6천㎡ 규모의 상업ㆍ업무시설을 증축한다.
또 롯데쇼핑은 역사 서쪽 KCC 부지(27만741㎡) 일부를 장기 임대, 연면적 21만3천617㎡ 규모의 백화점을 신축한다.

수원역세권은 앞으로 분당선과 수인선 등 광역철도가 추가로 연결돼 하루 유동인구가 30만명으로 늘어나 경기남부권 최대 상권으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수원시 관계자는 "기존 교량을 철거하고 연장시공하게 되므로 공사중 큰 교통혼잡이 예상된다"면서 "시민불편에 대한 이해와 설득을 구하고 우회도로 이용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