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행정부장관 못골시장 도로명주소 달던 날
도로명주소(상세주소) 및 전통시장 활성화
2013-05-23 17:22:07최종 업데이트 : 2013-05-23 17:22:07 작성자 :   

행정부장관 못골시장 도로명주소 달던 날_1
행정부장관 못골시장 도로명주소 달던 날_1

수원시는 23일 팔달구 지동에 위치한 못골종합시장에서 도로명주소(상세주소) 및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상세주소 안내판 제막식과 상인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제막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해, 유정복 안전행정부장관, 노영관 수원시의회 의장 및 상인회 회장, 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안내판 제막식은 못골시장 건물 20개와 점포 83개에 상세주소를 부여하고, 시민들과 함께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안내판에는 시장 내 점포명칭과 상세주소, 품목 등 위치 찾기를 비롯한 각종 정보가 용이하게 구성돼 있다.

상세주소는 도로명주소의 구성요소로써, 건물번호 뒤에 공통주택처럼 표기하는 동번호, 호수 또는 층수를 말하고, 다가구주택과 원룸, 상가 등을 말한다. 신청대상은 건축물대장에 동, 층, 호가 없는 건물 또는 동, 층, 호가 있으나 일부를 나눠 임대하는 건물이다.

상세주소의 사용으로 택배ᆞ우편물 수령 등이 더 편리해지며, 복잡한 건물 내에서 위치 찾기가 더욱 쉬워지고, 응급상황 발생 시 건물 내의 위치를 정확하게 설명할 수 있어 많은 시민들의 신청이 쇄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상인간담회에 참석한 한 집배원은 "시장과 같은 복잡한 건물에서는 위치 찾기가 불편하고 시간이 오래 걸렸었다"며, "상세주소의 부여로 우편물 배달이 쉬워질 것 같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도로명주소 사용상의 혼란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사전에 해소하고, 선진국형 도로명주소 사용을 위해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