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상수도 부실시공? 수원시에선 절대 안돼!
수원시 '급수공사 실명제' 수돗물 서비스 향상
2013-07-19 11:20:17최종 업데이트 : 2013-07-19 11:20:17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수원시 상수도사업소는 시민의 기초생활시설인 상수도 급수공사시 견실시공을 유도해 부실공사를 방지하고 예기치못한 급수사고시 즉시 조치될 수 있도록 '급수공사 실명제'를 도입해 실시하기로 했다.

지금까지는 신규 급수공사 이후 부실시공에 따른 하자발생, 또는 예기치 못한 급수사고가 발생할 시 시민들이 시공사와 감독기관의 연락처 등을 알 수 없어 조치가 지연돼 민원이 발생했다. 

그러나 이번 급수공사 실명제 도입으로 민원을 사전에 해소하고 급수행정의 서비스가 향상된다.
신규 급수공사시 계량기 보호통 내 ▲수도설치일 ▲시공사 및 대표 이름과 연락처 ▲시행부서 연락처 등을 상세하게 명시한 스티커를 부착해 하자가 발생하거나 급수사고시 즉시 신고할 수 있도록 했다. 

상수도 부실시공? 수원시에선 절대 안돼!_1
상수도 부실시공? 수원시에선 절대 안돼!_1
,
상수도 부실시공? 수원시에선 절대 안돼!_2
상수도 부실시공? 수원시에선 절대 안돼!_2

또 급수공사 완료 시 해당 수용가에서 준공 전에 공사내용을 직접 확인하고 공사현장 책임자 및 담당부서 실명을 공개해 공사 착수단계부터 완료시까지 책임을 지도록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실명제 실시는 1단계로 신규 급수공사부터 우선 시행하고 2단계로 노후계량기 교체시에도 시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신규로 지정된 상수도대행업체 8개업체별로 실명제 스티커 1천매씩 제작해 18일 전달을 완료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