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수원시,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이용자 편의 높인다
시설현대화 2단계 거주후평가 실시…민간전문가·법인 대표와 보완사항 점검
2021-03-22 10:19:57최종 업데이트 : 2021-03-22 10:19:59 작성자 :   e수원뉴스 김보라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전경(사진/포토뱅크)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전경(사진/포토뱅크)


지난해 새로 개장한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과일동과 수산동 사용자들의 이용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수원시가 다각적인 지원과 평가 등을 실시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8월 말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 2단계 공사를 마무리하고 입주를 시작한 과일·수산동의 이용자 편의를 개선해왔다.

 

과일·수산동에 등기구를 추가해 더 밝은 환경에서 영업할 수 있도록 했으며, 수산동에는 점포별로 경계를 구분할 수 있는 철골 구조물을 설치해 편의를 높였다.

 

소비자들이 더 편리하게 장을 보러 올 수 있도록 편의도 개선했다. 동쪽 출입구를 통해 양방향 출입이 가능하도록 도로를 확장해 차량 진출입 불편을 해소했으며, 수산동 옆 공터를 임시주차장으로 활용해 주차 부족 문제도 숨통을 틔웠다. 또 주정차금지구역의 도색도 추가해 시인성을 높임으로써 불법주정차를 줄일 수 있도록 했다. 출입구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안내 표찰도 정비했다.

 

특히 수원시는 지난 6개월간의 시설 사용을 객관적으로 평가하기 위한 자리도 마련했다.

 

지난 18일 오후 '거주 후 평가'를 진행해 사용 및 관리에 추가적으로 보완할 사항이 있는지를 체계적으로 점검한 것이다.

 

이날 평가에는 과일·수산동 5개 법인 등 유통종사자 및 건축, 전기, 기계, 소방 등 각 분야 민간 전문가 등이 참여해 현장 곳곳을 점검하며 시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방법을 모색했다.

 

전문가들은 바닥먼지 저감 등 사용자의 불편 사항을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고, 법인 등 유통종사자들은 설비 관리가 더욱 용이해질 수 있도록 보완해달라고 요청했다.

 

수원시는 이 같은 추가 요구사항에 대한 재검토 과정 등을 통해 만족도를 더욱 향상시키고, 향후 3단계 공사 설계에 보완 및 반영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이 단계별로 진행되는 만큼 이용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의견을 다음 단계에 개선 내용을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