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코로나19 백신접종 받은 어르신에게 경로당·노인복지관 개방
21일부터 경로당 순차적으로 개방, 백신접종 14일 후부터 이용 가능
2021-06-18 08:12:16최종 업데이트 : 2021-06-18 08:14:04 작성자 :   e수원뉴스 윤주은

수원시가 코로나19 백신접종을 받은 지 14일 이상 지난 노인들에게 경로당과 노인복지관을 개방한다.

 

경로당은 21일부터 순차적으로 개방한다. 1차 백신 접종 후 14일이 지난날부터 경로당을 이용할 수 있다. 경로당마다 지정한 감염관리책임자(경로당 회장‧총무)가 어르신의 예방접종증명서를 확인한다.

 

방역물품을 완비한, 개방을 희망하는 경로당부터 순차적으로 운영한다.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문을 열고, 입실 인원은 '이용 정원의 50% 이하'로 제한한다.

 

개방 경로당에는 마스크·손소독제·체온계 등 방역물품을 비치한다. 식사‧음식물 반입은 금지되고, 이용 어르신들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해야 한다.

수원시는 지난 1~11일 관내 모든 경로당(513개소)의 ▲실내외 소독 ▲방역계획 수립‧시행 ▲청소 ▲방역물품 구비 ▲에어컨 청결 상태 등을 점검했고, 18일에는 경로당 감염관리책임자를 대상으로 '이용자 준수사항'을 교육했다.

 

감염관리책임자를 도와 경로당 실내‧외를 청소하고, 방역 소독을 하는 '경로복지도우미'를 12월까지 배치한다. 또 구‧동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21일부터 하루 한 차례 이상 운영 경로당을 방문 점검할 예정이다.

 

노인복지관은 7월 1일부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1차・2차 백신 접종 후 14일이 지난 어르신이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노인복지관들은 6월 16일부터 프로그램 참여 신청을 받고 있다.

 

프로그램 이용 인원은 '정원의 50% 이하'로 제한한다. 복지관에는 손소독제‧체온계 등 방역물품을 비치하고, 복지관마다 '감염관리책임자'를 지정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고립감, 우울함을 느끼는 어르신이 늘어나고 있다"며 "예방접종을 받은 어르신들이 경로당과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면서 활기를 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지속해서 점검해 감염을 예방할 것"이라고 밝혔다.개방을 앞둔 경로당을 소독하는 모습.

개방을 앞둔 경로당을 소독하는 모습.

 

 

코로나, 백신, 노인복지관, 경로당,

추천 0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