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코로나19로 외출 어려운 어르신에게 반려식물 제공
수원시, 9월까지 ‘돌봄노인 반려식물과 함께’ 사업 전개
2020-07-10 09:05:59최종 업데이트 : 2020-07-13 18:42:22 작성자 : 복지여성국 노인복지과 노인복지팀   장현익

반려식물 전달하고 어르신과 찍은 사진

수원시가 '돌봄노인 반려식물과 함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은 전달하는 모습


수원시가 코로나19로 인해 외출을 거의 하지 못하고 있는 '돌봄노인'들에게 반려식물을 제공하는 '돌봄노인 반려식물과 함께' 사업을 전개한다.

 

반려식물 제공 대상은 노인복지관·사회복지관·수원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 등 10개 시설에서 '노인 맞춤 돌봄서비스'를 제공받는 어르신 5,785명이며, 대부분 홀몸 어르신이다.

 

반려식물 키우길 희망하는 돌봄노인들에게 스투커, 다육식물, 무순, 콩나물 등 식물을 지원한다. 각 식물을 돌보는 방법을 적은 안내문과 본인의 기분을 매일 점검할 수 있는 '반려식물 동행 일지' 등도 제공한다.

 

수원시는 돌봄노인을 계속 발굴해 반려식물을 지원하고, 9월 30일까지 돌봄노인이 있는 가정을 꾸준히 점검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노인여가복지시설 운영이 수개월째 중단되면서 홀몸어르신을 비롯한 돌봄 노인들은 외부활동을 거의 못 하는 상태다. 반려 식물은 어르신들의 우울감과 고립감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미숙 수원시 노인복지과장은 "어르신들이 반려식물을 키우면 심리적인 어려움을 해소하는 데 어느 정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돌봄어르신들이 우울감, 고립감을 느끼지 않고 편안하게 지역사회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수원시는 지난 6월 온열질환에 취약한 어르신을 위한 '돌봄 취약 노인 폭염 극복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지역사회 노인 폭염 극복을 위한 1:1 찾아가는 서비스'를 전개하고 있다.

 

44개 동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 인력 258명, 10개 권역 돌봄 민간 인력(수행기관) 368명 등 626명으로 구성된 민·관 공동대응반이 돌봄 취약 노인을 발굴한다.

 

민·관 공동대응반은 모든 취약계층 노인 집을 방문해 냉방용품 구비 여부 등을 조사하고, 맞춤형 지원계획을 수립한다. 또 폭염에 대비할 수 있는 행동 수칙 등을 교육하고, 냉방용품이 없는 노인에게는 필요한 냉방용품을 연계 지원한다.

반려식물 전달하고 재배일지 작성

반려식물 전달

프린트버튼캡쳐버튼추천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