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 결과보고회 개최
수원시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통합된 휴먼도시 실현을 위한 실태조사 연구 마무리
2020-02-28 17:31:23최종 업데이트 : 2020-03-02 09:21:02 작성자 :   김지영

지난 27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수원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 결과보고회'

지난 27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수원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 결과보고회' 모습

수원시가 외국인주민에게 필요한 맞춤형 지원을 하고, 내·외국인 모두 차별 없이 살 수 있는 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진행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가 종료됐다.

 

2019년 9월부터 2020년 2월까지 진행 된 '수원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는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을 대상으로 생활 실태 조사를 하고, 관련 정책·제도 현황 등을 파악해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이 만족할 수 있는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진행됐다.

 

수원시에 거주하는 결혼이민여성, 외국인근로자, 유학생 등 외국인주민을 대상으로 '언어 활용', '건강(보건)', '생활만족 및 사회참여', '경제 활동', '결혼생활 및 가족관계' 등을 조사하였으며, 체류자격, 성, 연령, 지역을 기준으로 유의할당법을 활용하여 추출한 58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수원시는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을 위한 장기적인 비전·기본계획 등을 수립하고, 지원체계(정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또 조사 결과를 반영해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지속해서 발굴할 계획이다.

 

수원시는 지난 27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수원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 결과보고회'를 열고 실태조사 결과에 대해 공유하고 자문사항 등을 청취하여 수원시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 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에 반영한다.

 

서경보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은 "이번 연구로 수원시에 거주하는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을 위한 정책 등을 수립하고, 맞춤형 지원을 하겠다"면서 "내·외국인주민 차별 없이 생활하는 따뜻한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원에 거주하는 외국인주민은 2018년 11월 기준 6만 3931명에 달한다.

지난 27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수원시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실태조사 연구 결과보고회'

수원시청, 외국인주민, 다문화가족, 실태조사, 결과보고회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