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삼성전기 임직원, '사랑의 쌀' 나눔으로 이웃돕기 실천
수원시에 ‘사랑의 쌀’(10kg) 1180포 전달
2019-10-14 17:09:51최종 업데이트 : 2019-10-14 17:17:04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왼쪽 3번째)을 비롯한 황광선 삼성전기 커뮤니케이션 그룹장(오른쪽 1번째), 임영탁 삼성전기 사원 대표(왼쪽 4번째) 등 관계자들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왼쪽 3번째)을 비롯한 황광선 삼성전기 커뮤니케이션 그룹장(오른쪽 1번째), 임영탁 삼성전기 사원 대표(왼쪽 4번째) 등 관계자들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기(주) 임직원들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 달라며 14일 수원시종합자원봉사센터를 찾아 수원시에 '사랑의 쌀'(10kg) 1180포를 전달했다.

 

기부된 쌀은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4500여 만 원의 성금을 모아 강원도 화천 '토고미 마을'에서 구매한 것이다.

 

삼성전기는 도농 상생을 위해 2002년 토고미 마을과 자매결연을 하고, 해마다 마을 특산품인 토고미 쌀을 구매해 소외 이웃에게 전달하고 있다.

 

수원시는 쌀 1180포를 44개 동 저소득 가정을 비롯한 관내 사회복지시설, 무료급식단체, 노숙인보호시설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전달식에는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 임숙자 수원시자원봉사센터장, 황광선 삼성전기 커뮤니케이션 그룹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황광선 그룹장은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의 일부를 모아 마련한 성금으로 사랑의 쌀을 준비했다"면서 "함께 잘 사는 지역사회를 만들 수 있도록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해서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