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영통구, 제14회 영통청명단오제 성료
영통구민 화합의장 성공적 개최
2019-06-03 09:00:10최종 업데이트 : 2019-06-03 11:07:57 작성자 : 영통구 행정지원과 문화공보팀   지가영

'제14회 영통청명단오제'가 지난 1일, 영통구 영통사공원에서 개최되어 3천여 명이 참여했다. 행사 시작에 앞서 헝가리 유람선 참사의 희생자들에 대한 묵념을 하였으며 전체적으로 차분한 분위기에서 진행되었다.

영통구 대표 전통문화축제인 영통청명단오제는 올해로 14회를 맞이하였는데, 미쓰트롯 출신의 가수, 아이돌 그룹의 축하무대 등 더욱 다채롭고 풍성해진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더해져 역대 최다 관람객이 축제를 즐겼다.

지난 1일 개최한 단오행사는 영통청명단오제보존위원회에서 올리는 산신제를 시작으로 식전 축하공연과 의식행사, 대동기원제, 동(洞) 대항 민속경기, 주민들이 무대의 주인공이 되는 '주민화합의 장'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 장마로 단오어린이 공원의 느티나무 보호수가 쓰러져, 당산제가 아닌 영통구의 안녕을 기원하는 대동기원제 제례의식으로 진행되었다.

그네뛰기, 제기차기, 새끼꼬기 등을 겨루는 민속경기는 뜨거운 응원전이 펼쳐지기도 했으며, 올해 처음 실시된 어린이 백일장 '단오첩'에서는 초등학생들이 한껏 실력을 펼치기도 했다.

한국마사회수원시지부, 삼성전자, 디지털엠파이어 등에서 후원한 푸짐한 경품으로 주민들이 즐길 수 있는 더욱 풍성한 행사가 되었다.

송영완 영통구청장은 "행사를 위해 애써주신 많은 분들과 열린 마음으로 즐겨주신 시민 여러분 덕분에 성공적인 축제로 마무리될 수 있었다"고 말했다.영통구의 안녕을 기원하는 대동기원제 제례의식

제14회 영통청명단오제에서 영통구의 안녕을 기원하는 대동기원제 제례의식을 올렸다.

단오제, 영통청명단오제, 청명단오제, 단오어린이공원, 영통사,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