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KYFA)…16일 개최
수원시청소년재단, 청소년문화센터에서 열려… 267개 응모 영상작품 중 우수작 20편 상영
2019-11-13 16:06:05최종 업데이트 : 2019-11-13 16:19:28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청소년재단 박흥수 이사장과 '2018 대한민국 청소년영상대전' 시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청소년재단 박흥수 이사장과 '제16회 대한민국 청소년영상대전' 시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청소년재단(이사장 홍사준)은 16일 수원청소년문화센터에서 청소년들의 창작영상축제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KYFA: Korea Youth Film Awards)'을 개최한다.

 

올해로 17회를 맞는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은 청소년들의 시선을 담은 영상을 통해 청소년들이 사회와 소통하고, 미래 영상산업시대를 이끌어갈 청소년 인재 발굴을 위한 청소년영화제다.

 

기획부터 진행까지 청소년이 만드는 진정한 청소년영화제를 추구하는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은 해마다 전국 만 13~18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영상작품을 공모하고, 우수작을 선정해 시사회와 시상식 등 본선행사를 진행한다.

 

사회를 바라보는 시선을 기성세대를 넘어 청소년까지 넓혀, 그들의 차별화됨을 영상으로 표현한다는 의미의 '와이드 앵글'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지난 8~9월 전국 청소년들이 응모한 267개 영상작품 중 우수작으로 선정된 20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청소년들이 생산자와 소비자로서 미디어를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연구한 미디어리터러시 프로젝트 발표회 '토크 버스킹, 청소년이 만드는 미디어리터러시', 콘텐츠 제작자와 관객들이 영상에 대한 자유로운 대화와 의견을 나누는 GV파티, '진파랑' 드레스코드에 맞춰 의상을 입은 청소년들의 끼와 열정을 엿볼 수 있는 '레드 카펫쇼'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시상식은 오후 3시부터 온누리아트홀에서 열리며, 여성가족부장관상인 대상 1편을 비롯해 금상, 은상, 심사위원특별상, 연출상, 촬영상 등 11개 작품을 시상한다.

 

모든 행사는 무료로 진행되며, 청소년뿐만 아니라 수원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전국 청소년들의 아이디어가 빛나는 풋풋한 영상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청소년들에게 미디어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가치관을 심어주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많은 청소년들과 시민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청소년영상대전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재단 홈페이지(www.syf.or.kr) 또는 수원청소년문화센터(031-218-0438)로 문의하면 된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