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제 51회 수원시체육대회 개막
2일까지 육상 · 축구 · 태권도 ·등 15개 종목 기량 겨뤄
2007-10-01 17:06:19최종 업데이트 : 2007-10-01 17:06:19 작성자 :   e수원뉴스


제 51회 수원시체육대회 개막_1
제51회 수원시 체육대회가 1일 오전 수원체육관에서 화려하게 개막됐다.

110만 수원시민들의 화합과 체육인들의 우의를 다짐하는 축제 한마당 제51회 수원시체육대회가 10월1일과 2일 이틀간의 일정으로 장안구 조원동 수원체육관을 비롯, 시 전역의 보조 경기장에서 개최되고 있다. 

1일 오전 10시30분 수원체육관에서의 개회식을 시작으로 열전에 돌입한 종목은 육상, 수영, 축구, 테니스, 정구, 배구, 탁구, 씨름, 유도, 배드민턴, 태권도, 볼링, 보디빌딩, 게이트볼 등 14개 종목이며 여자축구는 시범종목으로 진행된다.
또 줄다리기, 협동줄넘기, 박 터트리기 등 3개 분야의 민속 경기도 펼쳐져 참여의 재미를 한껏 느끼게 해 줄 것으로 보인다.

먼저 1일 오전 10시30분 해피수원 태권도 시범, 51사단 군악대 연주 등 식전 행사에 이어 11시부터 개회식이 시작됐으며, 식후 행사로는 악대 연주, 공연, 송대관씨 등 초청가수 공연 등이 펼쳐졌다.

종목별 경기장소는 △육상 트랙(종합운동장 주경기장, 1일 오후 2시30분), 마라톤(종합운동장-성대역-경남가든, 1일 오후3시) △수영(새천년수영장, 오후2시) △남자축구(종합운동장 보조축구장, 1일~2일 오후 2시), 여자축구 시범경기(종합운동장 보조축구장, 1일~2일 오전 10시) △테니스(만석공원 테니스장, 1일 오전9시30분) △배구(수원체육관, 2일 오전9시) △탁구(종합운동장 워밍업장, 1일 오후2시) △씨름(한조씨름장,  1일 오후2시) △태권도(수원체육관, 1일 오후1시) △볼링(단오볼링장, 1일 낮12시) △보디빌딩(수원시체육회관 대회의실, 2일 낮12시) △배드민턴(워밍업장, 2일 오전10시) △유도(수원종합운동장 유도장, 2일 오전10시) △정구(서수원체육공원 정구장, 1일 오전10시) △게이트볼(여기산공원 게이트볼장, 1일 오전10시) 등이다.

민속경기인 줄다리기, 협동줄넘기, 박터트리기 경기는 1일 오후1시부터 종합운동장 주경기장 트랙에서 열렸다.  

이날 김용서 시장은 "올해로 51회를 맞는 수원시 체육대회는 시민들과 함께 하는 축제의 장으로서 이번 대회를 계기로 스포츠 메카도시로서의 위상을 높이고 민속경기를 통해 시민이 화합하는 제전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