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우수 창업업체, 베트남·싱가포르 시장 개척 지원
6개 창업업체로 구성된 '2019 FTA 수출개척단', 21~25일 수출·판매 활동
2019-10-18 08:38:18최종 업데이트 : 2019-10-18 08:38:46 작성자 : 편집주간   강성기

수원시청사 전경

수원시청사 전경

우수한 기술력을 갖춘 수원시 관내 창업업체가 한류권역 국가인 베트남·싱가포르 수출 시장 개척에 나선다.

 

수원시 6개 창업업체로 구성된 '2019 자유무역권역(FTA) 수출개척단'은 21~25일 베트남·싱가포르 현지에서 제품판매·수출 활동을 전개한다.

 

수원시가 지원하는 수출개척단은 5일 동안 100여 개의 현지 유통업체 바이어(구매자)들을 만나 수출시장을 개척하게 된다.

 

현지에서 종합수출상담회를 열고, 현지 바이어 사업장에 찾아가 제품을 시연한 후 수량·생산·포장·납기(納期) 등 실무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참여업체는 ▲나노에코웨이(미세먼지·오염 세정액 개발 업체) ▲에이와이중공업(뛰어난 내구성의 유압 파쇄기 업체) ▲아이원솔루션(맞춤형 회로기판 업체) ▲아이리스팜(피부리프팅 크림 업체) ▲파인토르테(피부보습 세정액 업체) ▲웰디(초소형 진공포장기기 업체) 등이다.

 

원영덕 수원시 경제정책국장은 "미·중 무역전쟁, 한·일 무역분쟁 등을 고려해 베트남·싱가포르에서 수출 시장을 개척하는 전략을 택했다"면서 "스타트업은 국외 제품판매 기회가 절실한 만큼 더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