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반달어린이도서관, 다산 차 길 위의 인문학 진행
수원화성의 축조자 정약용의 차(茶) 사랑을 살펴보는 길 위의 인문학
2019-09-19 17:12:32최종 업데이트 : 2019-09-20 11:21:31 작성자 : 시민기자   이윤희

길위의 인문학 홍보 포스터

길위의 인문학 홍보 포스터

영통종합사회복지관 반달어린이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에서 주관하는 2019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사업에 6년째 선정됐다.

 

'길 위의 인문학'은 도서관이 지역주민들에게 자기를 찾아가는 인문학을 향유할 수 있도록 인문 강연과 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이다.

 

올해 '길 위의 인문학'은 수원의 문화유산 수원화성의 축조자 정약용이 강진 유배 시절 차를 마시며 조선 후기 차 문화의 중흥을 이끈 점에 주목하여 '다산의 차(茶) 사랑'을 주제로 강연과 세미나, 탐방을 진행한다.

 

10월 11일부터 24일까지 강연, 세미나, 탐방 등 총 5회로 운영되는 이번 사업은 조성을(아주대 사학과)교수의 '다산의 공부법', 정지인(수원 화창다례원)원장의 '다도, 마음 쉼', 이현정(강진 이한영전통차문화원)원장의 '강진, 다산 차 전승 이야기'를 주제로 강연 후 전남 강진의 강진다원과 백운동원림을 탐방한다.

 

특별히 다산 차 세미나에서는 다산 차 그림동화책 『다(茶)사랑, 다산』을 발간‧배부하며, 길 위의 인문학 후속 모임인 어린이청소년다산독서회 회원들이 창작한 다산 차시 창작곡 퍼포먼스도 선보인다. 또한 일제시대 다산 차의 명맥을 지켜냈던 강진 백운옥판차의 시음을 진행한다. 창의적이고 다양한 방법으로 선보일 다산 차 세미나는 정약용에 대한 또 다른 고찰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길 위의 인문학'은 각각 회기별로 초등학생 이상 참여 가능하며, 9월 20일(금)부터 선착순 방문 접수를 받는다. 자세한 사항은 반달어린이도서관(031-201-8350)으로 문의하면 된다.

영통종합사회복지관 반달어린이도서관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