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본문 바로가기하단 바로가기

상세보기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수원시, 관광서비스 품질 높이기로
이동형 관광안내소 운영, '인문콘텐츠문화관광 해설사' 양성 등
2017-11-06 07:49:55최종 업데이트 : 2017-11-06 07:53:49 작성자 : 편집주간   김우영
수원화성문화제 야조

수원화성문화제 야조

지난해 12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테마 여행 10선' 지역으로 선정된 수원시가 관광서비스 품질을 높이기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2017년부터 2021년까지 진행되는 '대한민국 테마 여행 10선' 사업은 3~4개 지방자치단체를 하나의 관광권역으로 묶어 집중적으로 육성하는 5개년 프로젝트다.

테마 여행 10선은 ▲평화역사 이야기 여행 ▲평창 로드 ▲선비 문화 ▲섬과 바람 ▲해돋이 역사기행 등 10개 권역으로 이뤄져 있다. 파주·화성·인천시와 함께 '평화역사 이야기 여행'(1권역) 속한 수원시는 '체험 중심 체류형 선진관광 여행지'를 만드는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11월부터 2018년 4월까지 트럭을 활용해 만든 '이동형 관광안내소' 1대를 운영한다. 이동형 관광안내소는 수원역, 수원버스터미널, 수원역로데오거리, 각종 행사장 등 시민들이 많이 찾는 장소를 찾아간다. 통역사 등 관광안내원들이 관광객들에게 수원관광 정보를 알릴 예정이다.
내년 3월까지 수원의 특색을 반영한 '인문해설 콘텐츠'를 개발하고, '인문콘텐츠 문화관광해설사'를 양성한다. 1권역을 잘 표현한 안내표지판도 제작해 설치한다.

화성어차·벨로택시·플라잉수원 등 많은 관광객이 이용하는 체험형 관광시설을 정비해 안전을 강화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관광객을 위한 '맞춤형 안내서'도 제작할 예정이다.
또 관광객들이 만나고 교류하는 공간이 될 '평화역사 여행 스테이션' 설치, '평화역사 이야기 여행' 권역을 잇는 '투어버스' 운영, 지역 밀착형 휴게 시설인 '여행꼭짓점 카페' 지정 등 사업도 추진한다.

수원시 관광과 관계자는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으로 관광객들이 원하는 역동적인 관광콘텐츠를 개발하겠다"면서 "'체류형 관광'을 유도하는 '스토리가 있는 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해 선진 관광도시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전문가 현장 답사, 일반인 모니터링, 각 지자체의 사업추진계획 발표 평가 등을 거쳐 지난해 12월 테마여행 10선을 선정한 바 있다.
'평화역사이야기 여행' 코스는 ▲파주 임진각, 오두산 통일전망대(1일 차) ▲강화도, 인천 평화의 나무(2일 차) ▲수원 화성행궁, 수원화성박물관 등 수원의 주요 관광지(3일 차) ▲화성 용주사, 융건릉(4일 차) 관광으로 이뤄질 예정이다.화홍문과 방화수류정

화홍문과 방화수류정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수원시

프린트버튼캡쳐버튼
공유하기 iconiconiconiconiconicon

독자의견전체 0

SNS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icon icon


 

페이지 맨 위로 이동